기사 공유하기

로고

유진투자證, 최대 19.8% 수익 추구 월지급식 ELS 판매

입력 2015-08-06 09:30 | 수정 2015-08-06 09:39



유진투자증권은 오는 7일 오후 1시까지 최대 연 6.6% 수익을 추구하는 '제214회 주가연계 파생결합증권(ELS)'을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이 상품은 KOSPI200(코스피200지수)과 HSCEI(홍콩항셍중국기업지수), EUROSTOXX50(유로스탁스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만기 3년의 원금비보장형 월지급식 상품이다. 매 월수익지급평가일에 각 기초자산의 종가가 모두 최초기준가격의 60% 이상일 경우 월 0.55%(최대 연 6.6%)의 수익을 지급받아 만기까지 최대 19.8%의 수익이 가능하다.

설정 후 6개월마다 총 5번의 조기상환 기회가 주어지며, 세 개의 기초자산 평가가격이 모두 최초기준가격의 90%(1차, 2차, 3차), 85%(4차, 5차) 이상인 경우 바로 원금 상환된다. 만기평가일에 각 기초자산의 종가가 모두 최초기준가격의 85% 이상인 경우 원금 상환된다. 만기평가일에 기초자산의 종가 중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85% 미만인 경우에는 전체 기간동안 각 기초자산의 종가가 모두 최초기준가격의 60%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한번도 없으면 원금상환된다.

이번 ELS의 모집규모는 총 70억원이며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원 이상, 10만원 단위로 청약이 가능하다. 청약 관련 자세한 내용은 전국 지점 또는 고객만족센터(1588-6300)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임초롱 twinkle@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