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B금융, 핀테크 기업들과 O2O 비즈니스 제휴

O2O 비즈니스 기반 오픈 플랫폼 프로젝트 추진

입력 2019-05-24 10:35 | 수정 2019-05-24 14:11

▲ ⓒKB금융

KB금융지주가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된 ‘코리아핀테크위크’에서 KB금융과 핀테크 기업들 간의 O2O 플랫폼 관련 상호 협력방안을 담은 ‘전략적 파트너십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O2O 플랫폼이란 고객이 오프라인에 존재하는 요식업 등의 가맹점정보와 콘텐츠 등을 온라인으로 편리하게 조회하고 예약·결제할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다. 

협약식은 한동환 KB금융 디지털혁신총괄 전무 겸 국민은행 디지털금융 대표와 핀테크 기업인 ‘더페이’ 조병찬 대표, ‘블루웨일’ 이원홍 대표, ‘오드컨셉’ 안진명 이사, ‘와드’ 용태순 대표, ‘플랫포스’ 신영준 대표, ‘한국정보통신(KICC)’ 임명수 대표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핀테크 기업이 가진 다양한 기술과 아이디어, 국민은행·국민카드 등 KB금융의 금융인프라·서비스 역량을 결합해 향후 ‘리브 플레이스(가칭)’라는 새로운 서비스를 KB금융의 클라우드 기반 협업 플랫폼 CLAYON을 활용해 개발하기로 했다.

KB금융 관계자는 “최근 활용도가 높아지고 있는 클라우드를 금융서비스에도 사용할 수 있게 되면서, 고객이 선호하는 오프라인 콘텐츠를 예약하고 안전하게 결제 가능한 융합 서비스를 협업을 통해 개발 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KB의 협업플랫폼 CLAYON을 활용해 지속적으로 다양한 핀테크 기업과 시너지를 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나리 기자 nalleehappy@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