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난, 노숙인·독거노인에 '사랑의 도시락' 전달

성남시 소재 사회복지법인 ‘안나의 집’에 전달17일부터 8주간 매주 수요일 600개씩 총 4800개 배부예정

입력 2020-06-17 11:43 | 수정 2020-06-17 13:48

▲ 한국지역난방공사 전경 ⓒ뉴데일리 DB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17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사회복지법인 ‘안나의 집’에서 노숙인·독거노인을 위한 도시락을 전달했다.

한난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무료급식을 이용하지 못해 식사 해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노숙인과 독거노인의 고충 해소를 위해 이날부터 8주간 매주 수요일 600개씩 총 4800개의 도시락을 안나의 집에 배부할 예정이다.

한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이웃들에게 따뜻한 한끼를 제공해드릴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상생노력에 적극적으로 앞장서겠다” 고 밝혔다.

한편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임원 연봉 반납에 동참한 한난은 희망직원 급여 온누리 상품권 대체 지급, 소상공인·기초생활수급자 전기요금 납부 유예, 화훼농가 지원, 대구 의료진 지원 등의 다양한 노력을 지속해왔다.

권종일 기자 pagekwo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