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다임러트럭코리아, 사이드미러 없는 '뉴 악트로스' 출시… 첨단기술 무장

사이드미러 대신 미러 캡 장착… 부분 자율주행 기능 더해4가지 라인에 7개 차종 라인업

입력 2020-09-10 11:27 | 수정 2020-09-10 12:26

▲ 뉴 악트로스 ⓒ다임러트럭코리아

다임러트럭코리아가 사이드미러를 없애고 첨단 기술을 탑재한 ‘뉴 악트로스’를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했다.

다임러트럭코리아는 뉴 악트로스 온라인 출시 행사를 열고, 정식 판매에 들어간다고 10일 밝혔다.

조규상 다임러트럭코리아 대표이사는 “상용차를 모는 운전자는 유지 및 정비 비용에 무척 민감하다”며 “뉴 악트로스는 모든 주행 과정에 효율을 극대화한다”고 강조했다.

2018년 독일 하노버 상용차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된 뉴 악트로스는 주행 성능과 편의 사양에 따라 4가지 라인, 7개 차종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사이드미러 대신 ‘미러 캠’을 장착했다. 이 덕분에 공기 저항이 줄어 연비가 높아졌고 사각지대를 줄여 안전이 강화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와 함께 부분 자율주행 기능인 ‘액티브 드라이브 어시스트’, 보행자 인식이 가능한 ‘자동 긴급 제동’, 연료 효율을 높인 ‘지형 예측 크루즈 컨트롤’ 등 첨단 기술이 들어갔다.

실내 공간은 운전자 중심으로 설계해 거주성을 높였다. 특히 디지털 계기판, 미래 지행적인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조명 및 사운드 시스템 등을 강화했다.

뉴 악트로스는 6기통 디젤(경유) 엔진에 터보차저를 얹어 낮은 속도에서 강력한 힘을 낸다. 이 밖에 전자식 주행 안정 기능과 고성능 엔진 브레이크 등을 탑재했다.

다임러트럭코리아는 트랙터에 이어 카고, 덤프를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김두현 매니저는 “뉴 악트로스는 경제성과 안정성, 효율성은 높이고 운전 피로는 줄였다”며 “특히 연료 효율은 경제적 이익을 가져다 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 뉴 악트로스 ⓒ다임러트럭코리아

박상재 기자 sangjae0212@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