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넷마블힐러비, 영국 V&A와 ‘V&A 뷰티’ 론칭

아트와 뷰티의 만남...제품 개발·디자인까지 공동 참여독자개발 항산화 성분 함유 ‘안티옥시던트 스킨케어 라인’ 등 출시 출시 기념 굿즈 증정 등 프로모션 진행

입력 2021-10-13 10:56 | 수정 2021-10-13 10:56

▲ ⓒ넷마블힐러비

넷마블의 자회사 넷마블힐러비가 영국 빅토리아 알버트 박물관(이하 V&A)과 단독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아트&뷰티 브랜드 ‘V&A 뷰티(V&A Beauty)’를 공식 론칭했다고 13일 밝혔다.

V&A 뷰티는 뷰티·헬스 비즈니스에 대한 계획을 밝힌 넷마블이 넷마블힐러비 설립 후 처음 선보이는 뷰티 브랜드다. 영국 V&A 뮤지엄이 라이선스 체결을 통해 출시하는 첫 뷰티 브랜드라는 점에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V&A 뷰티는 컨템포러리 아트&뷰티 브랜드로 단순한 코스메틱 브랜드를 넘어 일상에 예술적 영감을 선사한다. 최상의 원료로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인다는 것이 핵심 가치다. 영국 왕립협회로부터 자문받은 허브 성분을 포함해 독자적인 항산화 성분을 개발했다. 

V&A 뷰티의 모든 제품은 개발부터 디자인까지 넷마블힐러비와 V&A가 공동 참여한다. 제품 디자인의 경우 V&A가 소장한 예술 작품을 반영했다. V&A의 라이선스 및 사업개발총괄인 로렌 사이즐랜드는 “V&A가 소장한 섬유, 벽지, 패션 일러스트, 사진 등의 컬렉션 중 V&A 뷰티의 제품 성분을 고려해 양사가 각 제품에 가장 적합한 패턴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V&A 뷰티는 독자적으로 개발한 항산화 성분이 함유된 ‘안티옥시던트 스킨케어’ 제품을 비롯해 메이크업, 퍼스널 케어, MD상품 등을 공개했다. 대표 제품은 안티옥시던트 래디언스 앰플(50ml, 52,000원)이다. 출시를 기념해 안티옥시던트 래디언스 앰플 구매 시 정식 굿즈 증정 등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백영훈 넷마블힐러비 대표는 “넷마블힐러비는 V&A 뷰티를 시작으로 넷마블의 IT 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뷰티 사업을 국내 및 해외 시장을 대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성현 기자 gfp@new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