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송병준 컴투스 의장, 메타버스 자회사 이사회 의장 취임

위지윅스튜디오 이사회 의장 선임메타버스 공략 및 계열사 파트너십 강화이사회 산하 조직 신설, 콘텐츠 전략·인수합병 총괄

입력 2021-10-13 12:50 | 수정 2021-10-13 12:50

▲ ⓒ컴투스

송병준 컴투스 의장이 자회사 미디어 콘텐츠 기반 메타버스 기업 위지윅스튜디오(이하 워지윅)의 이사회 의장에 취임했다.

컴투스와 게임빌을 이끄는 송 의장은 13일 위지윅이 추진하는 메타버스 콘텐츠 시장 공략에 힘을 싣고,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의 경쟁력 강화를 적극 추진한다고 밝혔다.

송 의장은 위지윅 이사회 산하에 ‘글로벌 콘텐츠 전략 커미티’를 설립한다. 직접 양사를 포함한 그룹 전체의 글로벌 콘텐츠 전략과 신규 기업에 대한 투자 및 인수합병을 총괄할 계획이다. 메타버스 콘텐츠 및 플랫폼을 통해 미래 미디어 시장의 생태계 구축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박관우, 박인규 워지윅 대표는 경영 일선에서 기술력 및 사업 확대를 지속하는 한편, 컴투스의 핵심 임원직을 겸임하며 양사 협력체계의 결속력을 높인다. 박관우 대표는 컴투스의 메타버스 분야 기술 협업을 이끌고, 박인규 대표는 IP 크로스오버 및 콘텐츠 확대 전략에 기여할 계획이다.
김성현 기자 gfp@new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