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롯데홈쇼핑, ‘대한민국 광클절’ 주문 2배↑… 엔데믹 기대감

‘대한민국 광클절’ 5일 주문고객 수 엔데믹 이전보다 2배 증가야외활동 겨냥 ‘롯데 럭셔리 7’ 경품, 고객 참여율 2배↑이른 더위에 ‘얼리버드’ 상품 및 ‘가정의 달’ 관련 상품 인기

입력 2022-04-26 16:55 | 수정 2022-04-26 17:00

▲ ⓒ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지난 21일부터 초대형 쇼핑행사 ‘대한민국 광클절’을 통해 외출 수요를 겨냥한 상품과 행사를 선보인 결과, 5일 동안 주문고객이 엔데믹 이전 대비 2배 증가했다고 26일 밝혔다. 

4회차를 맞는 이번 ‘대한민국 광클절’은 지난 2020년 이후 매회 110억원의 쇼핑 지원금 제공, 5000억원 규모의 행사 물량을 준비해 선보이며 유통업계 대표 행사로 자리 잡았다. 행사 5일 만에 주문건수 90만 건을 돌파했다. 방문자수는 엔데믹 이전(1~3월) 평균 대비 25%, 주문고객은 2배 증가했다. 

명품·잡화와 패션, 뷰티 주문건수도 10~40% 증가해 엔데믹 전환에 따른 고객들의 외출 기대감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홈쇼핑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억눌렸던 야외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반영해 해외여행권, 최고급 리조트 숙박권 등을 경품으로 내걸었다.

‘롯데 JTB 캐나다 여행패키지(1명)’를 비롯해 ‘롯데 아트빌라스 숙박권(10명)’, ‘시그니엘 애프터눈 티 세트(10명)’, ‘롯데월드 부산 자유이용권(100명)’ 등 ‘롯데 럭셔리 7’ 경품 이벤트는 이전 광클절과 비교해 2배 이상 응모자가 수가 늘었다. 

매일 1000명의 신규 고객을 대상으로 ‘0원 마켓’ 이벤트를 선보여 행사 첫 날 모바일 신규 고객이 40% 이상 증가했다. 이외에도 매일 자정 최신 유행 상품을 특가로 판매하는 ‘광클 NO.1’ 이벤트에서 선보인 ‘다이슨 에어랩‘, ‘나이키 데이브레이크’ 등의 물량이 조기 소진됐다.

TV홈쇼핑에서는 여름철 외출 수요를 겨냥해 패션, 잡화 등 ‘얼리버드’ 상품을 집중적으로 선보였다. 단독 패션 브랜드 ‘조르쥬레쉬’의 ‘가디건’, ‘원피스’ 등 여름 패션 상품과 글로벌 슈즈 브랜드 ‘나인웨스트’의 ‘플랫슈즈’와 ‘펌프스’도 높은 실적을 기록했다. ‘최유라쇼’에서는 ‘발뮤다’의 ‘토스터’, ‘스피커’ 등 프리미엄 가전을 선보였으며, 여름 휴가시즌을 맞아 동남아 특집으로 선보인 ‘참좋은여행 방콕/파타야 패키지’는 약 2400건의 예약건수를 기록했다. 

행사는 내달 1일까지 진행되며, 매일 선착순 10만명에게 1만원 상당의 할인 쿠폰을 지급한다.
강필성 기자 feel@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