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화건설, 'H-BIMS' 개발 추진…창소프트와 맞손

물량·공법·공기 최적화…현장별 원가절감 가능

입력 2022-05-03 09:51 | 수정 2022-05-03 09:56

▲ ⓒ한화건설

한화건설이 건축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전문기업 창소프트아이앤아이와 'H-BIMS(Hanwha BIM Solution)'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H-BIMS는 BIM을 기반으로 건축현장에 투입되는 자재수량과 공사기간을 자동으로 산출하는 솔루션이다. 설계도면을 입력하면 실적 데이터베이스와 연계돼 사업초기부터 시공단계까지 투입되는 자재수량, 공기산출뿐아니라 사업성 검토까지 가능하다. 

한화건설은 최적화된 물량, 공법 및 공기를 도출하고 현장별 원가 절감도 가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윤용상 한화건설 건축사업본부장은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건설산업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디지털 전환과 그에 따른 신기술개발이 선택이 아닌 필수조건"이라며 "H-BIMS 개발은 원가절감 및 업무효율성 향상, 나아가 수주경쟁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찬모 기자 ycm@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