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국맥도날드, 올해 두 번째 '크루 채용 주간'… "정규직 전환 기회 제공"

차별 없는 ‘열린 채용’ 바탕오는 22일까지 크루 채용 주간 실시근무 성과에 따라 정규직 매니저 채용 기회 제공

입력 2022-05-16 09:31 | 수정 2022-05-16 10:45

▲ ⓒ맥도날드

한국맥도날드가 오는 22일까지 ‘크루 채용 주간’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맥도날드는 현재 단일 글로벌 외식 브랜드 중 최대 고용 규모인 약 1만5000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올해도 적극적인 채용을 이어가 많은 이들에게 외식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맥도날드는 전국 직영 및 일부 가맹 매장에서 진행되는 ‘크루 채용 주간’을 통해 학력‧나이‧성별‧장애 등에 차별을 두지 않는 ‘열린 채용’ 방식으로 대규모의 신규 크루를 선발한다. 이들은 QSC(품질·서비스·위생)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최상의 품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매장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맥도날드는 크루들의 전문적인 업무 능력 개발을 위한 체계적인 교육 시스템을 기반으로 우수한 인재에게는 향후 매장 매니저, 지역 매장 관리자 등 정규직 전환 기회를 제공한다.

맥도날드는 직원의 만족이 곧 고객의 만족이라는 ‘사람 중심’ 철학을 바탕으로 크루를 위한 다양한 복지 혜택도 운영하고 있다.

근로기준법을 바탕으로 근무 수당 지급, 정기 건강검진 등을 비롯해 요건 충족 시 4대 보험 가입도 함께 지원한다. 국내 4개 사이버 대학과의 산학 협력 프로그램을 통해 입학금 면제 및 수수료 감면 혜택 등 크루들이 일과 학업을 병행할 수 있는 근무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경조사 지원부터 대형 가전, 생필품 등 1500여 개 제품을 평균 46%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는 ‘초특가몰’, 맥도날드 메뉴를 20% 할인해 주는 ‘맥패밀리 쿠폰’(일부 가맹점 제외), 일부 애플(Apple) 기기 최대 10% 할인, 4시간 이상 근무 시 무료 음식 제공 등 직원 전용 혜택을 제공한다. 
김보라 기자 bora6693@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