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맥도날드 ‘맥크리스피 버거’ 500만개 판매 돌파

맥크리스피 버거 2종, 2초에 1개씩 팔려5월말 출시, 누적 판매량 500만개 기록점심시간 맥런치 메뉴로도 인기

입력 2022-09-21 11:23 | 수정 2022-09-21 11:34

▲ ⓒ맥도날드

맥도날드의 ‘맥크리스피 버거’ 2종이 지난 5월 말 출시 이후 50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약 2초에 1개씩 팔려 나간 셈이다.

‘맥크리스피 디럭스 버거’와 ‘맥크리스피 클래식 버거’는 ‘세상 처음 맛보는 치킨버거’라는 타이틀에 맞는 새로운 맛과 조합으로 출시 2주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 개를 기록한 바 있다. 맥크리스피 버거는 많은 이들의 ‘최애 버거’로 등극하는 등 높은 인기를 누리며, 어제 기준 누적 판매량 50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오랜 시간 공들여 준비한 맥크리스피 버거에 많은 관심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색다른 맛과 경험으로 더욱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는 메뉴들과 캠페인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임소현 기자 shlim@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