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NDC 2022] 강대현 넥슨 COO “메이플스토리 IP로 블록체인-NFT 가치 실현”

강대현 넥슨 COO, 기조연설 맡아NFT 중심 생태계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설계메이플스토리 N, MOD N 등 신규 프로젝트 4종 공개

입력 2022-06-08 11:10 | 수정 2022-06-08 11:10

▲ 강대현 넥슨 COO ⓒ넥슨

강대현 넥슨 COO가 NFT(대체불가능토큰) 중심의 생태계를 통해 넥슨의 가상세계를 한 차원 발전시키겠다는 장기 계획을 밝혔다.

8일 진행된 NDC 2022 기조연설에서 강 COO는 넥슨의 핵심 IP(지식재산권)인 ‘메이플스토리’를 활용해 블록체인과 NFT의 가치를 실현하겠다고 소개했다.

이를 위해 넥슨은 NFT 중심 생태계인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를 설계 중이다. 게임 내 캐릭터나 아이템 등 각종 요소로 만들어지는 NFT가 이 생태계 안에서 자유롭게 이동하며 공유되는 환경을 마련하고 나아가 다른 NFT 프로젝트와 연동을 지원해 글로벌 블록체인 커뮤니티의 일원이 되겠다는 목표다.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를 구성할 4종의 프로젝트도 공개됐다. 메이플스토리 기반의 RPG ‘메이플스토리 N’, 메이플스토리 샌드박스 제작 플랫폼 ‘MOD N’, 모바일로 즐기는 ‘메이플스토리 N 모바일’, NFT 기반으로 여러 앱을 만들 수 있는 제작 툴 ‘메이플스토리 N SDK’ 등이다.

메이플스토리 N은 메이플스토리에 블렉체인 기술을 접목한 MMORPG다. 몬스터 처치 및 퀘스트 완료 등 게임 플레이를 통해 아이템과 토큰을 획득할 수 있으며 획득한 아이템은 NFT화가 가능하다.

강 COO는 “유저가 아이템에 대한 소유권을 갖게 됨으로써 자연스럽게 유저에 의한 자유 시장 경제가 만들어질 것”이라며 “그래서 우리는 NFT의 소유권을 기반으로 유저들이 만들어갈 자유 시장 경제를 위해 캐시샵을 운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메이플스토리 N 안의 경제활동에는 수수료가 발생할 것이고 넥슨은 이중 일부를 보상으로 분배받을 것이다. 나머지는 생태계 기여자들에게 분배된다”고 덧붙였다.

▲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넥슨

MOD N은 PC와 모바일 PC와 모바일을 넘나들며 손쉬운 개발이 가능한 블록체인 게임 제작 샌드박스 플랫폼이다. 메이플스토리에서 약 20년간 제작한 3000만 개 이상의 에셋이 제공되며 이를 활용한 NFT 기반의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

강 COO는 자신이 만든 게임의 인기에 따른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 기여도가 측정돼 그에 따른 보상을 받을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메이플스토리 N SDK는 메이플스토리 유니버스에서 획득한 NFT를 활용해 다양한 앱을 만들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메이플스토리 NFT 홀더를 위한 굿즈 제작 펀딩 앱을 만들거나 메이플스토리 캐릭터를 통해 매일 건강을 체크하고 알림을 받을 수 있는 헬스 케어 앱 등을 만드는 방식이다.

강 COO는 “그럴 일은 없겠지만 넥슨이 제공하는 메이플스토리의 모든 블록체인 게임과 서비스가 사라지더라도, 어쩌면 넥슨이 사라지더라도 메이플스토리 N SDK는 남아 NFT의 지속적인 사용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이플스토리 N 모바일은 메이플스토리 N을 모바일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메이플스토리 N에서 플레이하던 캐릭터 NFT를 그대로 가져와 언제 어디서든 자유로운 플레이가 가능하다.

끝으로 강 COO는 “NFT가 자유롭게 이동하는 가상세계를 구현하는 것이 목표”라며 “전 세계 다양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메이플스토리 NFT가 진출하고 또 다른 NFT 프로젝트들이 메이플스토리 안으로 들어오는 등 경계를 넘나들며 활용처를 확장하고 융합되는 생태계를 구축하는 것이 비전”이라고 설명했다.
김동준 기자 kimd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