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B증권, 전 직원 대상 ‘가상인간생성 PoC’ 진행

AI 영상기술 체험 통해 업무효율성 제고 도모

입력 2022-06-29 10:17 | 수정 2022-06-29 10:31
KB증권은 업무효율성 제고 및 고객만족 증대를 위해 인공지능(AI) 영상생성 기술을 이용한 전 직원의 ‘가상인간생성 PoC’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PoC(Proof of Concept)란 개념검증이라는 의미로 AI와 같은 신기술이 실현가능성이 있는지 등을 기술적인 관점에서 확인하는 과정을 말한다.

이번 PoC는 KB금융그룹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KB Starters’의 AI영상생성 전문업체인 클레온과 협업했다. 단 1장의 사진과 짧은 음성 데이터만으로 단시간 내 가상인간을 생성하고, 생성된 가상인간이 입력한 스크립트를 읽어주는 영상을 검증한다.

특정 모델의 많은 사진과 음성데이터를 이용해 장시간 고도화 후 생성하는 영상과는 달리 누구든 손쉽게 짧은 시간 안에 자신만의 가상인간을 만들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회사 직원들은 전용 사이트를 통해 원하는 사진을 업로드한 후 배경과 음성을 선택하고 사용될 스크립트를 작성하면 가상인간을 생성할 수 있다. 이어 본인 및 타인이 생성한 가상인간을 확인하면서 AI영상기술을 체험하면 된다.

회사는 영상 컨텐츠 수요가 증가하는 트렌드에 맞춰 직원들이 AI 영상을 직접 만들어 보는 경험을 통해 사내업무, 대고객 안내 등 활용방안을 도출하고 필요 시 신속한 적용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장승호 디지털혁신본부장은 “AI 기술은 결국 각각의 비즈니스와 결합해야 업무효율 증대, 고객만족으로 이어질 수 있다”라며 “앞으로도 당사 직원들에게 AI 기술 체험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