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T, AI 양재 허브와 '개방형 AI 생태계' 구축 맞손

AI 스타트업 발굴 및 AI 기술 공동개발 협력‘지니랩스’에 AI 양재 허브 스타트업 참여 기회 제공“개방형 AI 생태계 활성화할 것”

입력 2022-07-05 09:38 | 수정 2022-07-05 10:24

▲ ⓒKT

KT가 AI 양재 허브와 4일 개방형 인공지능(AI) 생태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KT와 AI 양재 허브는 AI 기술을 공동 개발하고 우수한 AI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발굴 및 육성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KT는 개방형 AI 연구개발 포털 ‘지니랩스’에 AI 양재 허브가 발굴한 기업들이 참여하도록 지원한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스타트업이 개발한 다양한 AI 기술이 많은 사람에게 알려지고 적극 활용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AI 생태계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AI 양재 허브는 서울시가 AI 특화 기업을 발굴하고 전문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2017년 설립한 AI 전문 지원 기관이다. 현재 국민대학교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공동 운영하며 100여 개의 스타트업이 입주해있다.

김이한 KT 융합기술원 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AI 스타트업과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함에 따라 KT의 AI 기술력을 높이고 열린 AI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우수한 스타트업의 발굴과 육성을 위해 AI 양재 허브와 긴밀히 협업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준 기자 kimd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