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랜선텃밭에 스트레스 측정까지… 'NH헬스케어' 튄다

AI기술 접목… 전 연령대 이용 가능

입력 2022-07-13 08:55 | 수정 2022-07-13 09:07

▲ ⓒNH농협생명

NH농협생명이 자사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인 'NH헬스케어'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쉽고 재미있는 생활건강 솔루션'을 목표로 건강관리와 연계된 게임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탑재됐다.

먼저 걷기 기능은 이용자 키와 몸무게, 운동 가능 시간을 입력하면 운동 목적에 맞는 최적의 걸음목표를 안내해준다. 배틀방을 만들어 가족, 친구, 회사 동료 등과 걷기수 경쟁 혹은 목표 달성 게임도 할 수 있다.
 
걷기를 통해 랜선 텃밭도 가꿀 수 있다. 걷기 목표 달성시 포인트인 '하트'를 획득할 수 있으며, 이를 가지고 약 20가지의 랜선 농작물을 재배할 수 있다. 수확된 농작물은 포인트로 전환해 사용하거나, 지구 환경 개선 및 사회 취약계층을 위해 기부할 수도 있다.

AI(인공 지능) 기술을 접목한 기능도 탑재됐다. 30초만 핸드폰 카메라 렌즈를 응시하면 나의 스트레스 지수부터 호흡수, 심박수 등이 측정된다. 특히 음식 사진을 찍으면 AI가 음식 종류와 해당 칼로리를 자동 인식해 일·주별로 기록해주는 'AI푸드렌즈' 서비스도 지원한다.

고령층을 위해 전국 3만 7000여개의 요양시설과 6000개의 요양병원 정보도 제공한다.

아이들을 위해선 전문 심리상담사를 통해 미술 심리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아이가 그린 그림을 사진으로 찍어 앱에 올리면, 관련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전상현 기자 jsangh@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