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유진투자증권, 코리아오픈테니스대회 유소년 선수·보육원 아동 초청

"꿈과 희망 메시지 전달, 추억 선물"

입력 2022-09-30 11:04 | 수정 2022-09-30 11:07
유진투자증권은 '유진투자증권 코리아오픈테니스대회 2022'에 테니스 유소년 선수와 보육원 아동을 초청해 함께 경기를 관람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회사 측은 내달 2일까지 진행되는 대회를 맞아 평소 접하기 힘든 국제 남자테니스대회에 테니스 유소년 선수와 보육원 아동을 초청해 꿈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하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대회 첫날인 지난 26일 테니스 유소년 선수들이 초청받았다. 서울, 울산, 전주 등 전국 각지에서 초청받은 33명의 테니스 꿈나무들은 프로 선수들의 플레이를 감상하며 우수 선수로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다졌다. 참여자들은 대한테니스협회를 통해 추천받은 12세부에서 16세부 선수로 구성됐다.

지난 27일에는 보육원 아동들이 테니스경기장을 둘러보고 경기를 관람했다. 유진투자증권이 정기적으로 후원하는 보육원 중 참여 의사를 밝힌 시설의 아동 17명이 함께했다. 

유진투자증권은 회사와 임직원이 함께 나눔을 실천하고자 2014년부터 임직원이 월 급여의 0.1%를 기부하고 동일한 금액을 회사에서 지원하는 매칭펀드를 운영 중이다. 이 기금으로 2017년부터 연두꿈터, 송죽원, 남산원 등 보육원 다섯 곳에 매월 유제품, 간식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대회는 프로테니스협회가 주관하는 남자 국제 프로테니스대회로 26년 만에 국내에서 개최되는 ATP 투어다. 유진투자증권은 9월 24일부터 10월 2일까지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 타이틀스폰서를 맡고 있다. 

이 회사는 프로그램에 참여한 유소년 선수와 아동에게 에코백, 엽서 세트, 손목 보호대, 부채 등으로 구성된 선물 키트와 간식을 제공했으며, 유소년 선수 및 아동들은 테니스경기장 광장에 마련된 유진투자증권 U.TOO(유투) 홍보부스에서 4컷 사진찍기 등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하기도 했다.  

보육원 관계자는 "아이들이 처음 보는 테니스 경기에 흥미를 보였으며, 매우 즐겁게 관람했다면서 테니스경기장도 둘러보고 다양한 이벤트를 참여하는 등 뜻깊은 추억을 만들어준 유진투자증권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전했다.  
김민아 기자 kma@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