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LG 그램' 디지털 광고영상 조회수 1200만 돌파

심청전 모티브로 한 노래를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로 제작새로움에 도전하는 심청 모습이 LG 그램 트렌디 이미지와 맞아떨어져

입력 2022-10-03 11:07 | 수정 2022-10-03 11:15

▲ LG전자가 심청전을 모티브로 한 한국계 미국인 줄리아 류의 노래를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로 제작한 LG 그램 360 영상이 인기를 끌고 있다. ⓒLG전자

LG전자는 한국계 미국인 대학생의 꿈을 지원한 LG 그램 360 디지털 광고영상이 1200만 조회수를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LG전자는 창작뮤지컬 '심청: 전래동화(Shimcheong: A Folktale)'의 넘버곡 '다이브(Dive)'를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로 제작해 지난달 유튜브에 공개했다. 노래는 하버드대학교에서 공연예술을 전공하는 한국계 미국인 줄리아 류가 작사, 작곡했다. 올 초 줄리아 류의 SNS를 통해 노래가 공개되며 전 세계적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LG전자는 자신만의 방식으로 한국 문화를 알리는 줄리아 류에게 그램 360을 활용해 다이브 노래의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를 정식으로 만들어 볼 것을 제안했고, 국내 모션그래픽 제작사 콥(cobb)스튜디오도 여기에 협업했다.

노래에 맞춰 심청이 인당수에 뛰어드는 장면으로 시작하는 3분 분량 영상은 뛰어난 영상미와 아름다운 음악으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영상을 본 줄리아 류는 "LG 그램 360 덕분에 내 꿈이 완벽한 스토리로 완성됐다"며 상상을 현실로 만들어 준 LG전자에게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이 영상은 최근 유튜브 조회수 1200만을 넘기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공개 이후 매 시간 약 2만명 이상이 시청하고 있는 셈이다.

영상을 시청한 고객들도 "우리나라 전통 이야기가 아름다운 노래와 애니메이션으로 재해석돼 표현되는 것이 감격스럽다", "심청의 새로운 도전을 표현한 노래와 영상에 전율이 돋는다"와 같은 호평을 남기고 있다. 심지어는 짧은 영상이 아닌 정식 애니메이션 영화를 기대한다는 반응까지 나오고 있다.

LG전자는 새로움에 도전하는 심청의 모습을 강조한 노래와 영상이 LG 그램의 트렌디한 이미지와 맞아떨어지며 나를 꾸미고 드러내는 것이 익숙한 젊은 고객들로부터 특히 인기를 끄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애니메이션 제작 과정을 보여주는 메이킹 필름은 ▲16형 모델 기준 16:10 화면비의 WQXGA 고해상도 IPS 디스플레이 ▲총 4096단계 필압으로 섬세한 작업이 가능한 와콤펜 ▲태블릿, 텐트, 스탠드, 평면, 랩탑 등 총 5가지 모드로 자유롭게 활용하는 360도 터치 디스플레이 등 LG 그램 360의 특장점을 자연스럽게 보여준다. 실제 캐릭터 디자인 스케치 등 작업에는 LG 그램 360 노트북을 활용하기도 했다.

LG전자는 이달 16일까지 인스타그램의 숏폼 동영상플랫폼 릴스(Reels)를 활용해 그램 360 x Dive 노래를 함께 부르는 커버 챌린지와 같은 고객 참여 이벤트도 다양하게 진행하고 있다.

박경아 LG전자 한국영업본부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 상무는 "한국 문화의 아름다움을 LG 그램 360의 차별화된 고객 경험과 연계해 소개하기 위해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LG 그램만의 가치를 알릴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성진 기자 ls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