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LIG넥스원 서울사무소, 잠실 롯데월드타워로 확장 이전

사무공간 효율화와 근무 환경 개선 목적

입력 2022-10-14 08:36 | 수정 2022-10-14 09:01

▲ ⓒLIG넥스원

LIG넥스원이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로 서울사무소를 확장·이전한다.

LIG넥스원은 수출사업 호조와 신규사업 확대로 인한 대규모 신규 채용으로 부족해진 사무공간을 확대하고 근무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현재 강남역 인근에 위치한 서울사무소를 송파구 롯데월드타워로 이전한다고 14일 밝혔다. 

방위산업과 더불어 뉴스페이스 산업에서 글로벌 톱티어로 거듭나기 위한 인재 확보에 집중해 온 LIG넥스원은 올해 전체 직원의 17%에 해당하는 650여 명을 신규 채용했다. 또한 지난 7일부터 시작한 하반기 공채에서도 세 자릿수의 직원을 채용할 예정이다. 

최근 산업 전반에 걸쳐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가속화되는 가우데 LIG넥스원도 업무 환경 전반에 디지털 인프라를 구축해 오고 있다. 롯데월드타워에서 근무하는 모든 직원들은 직급에 관계없이 자유롭게 좌석을 선택해 업무를 할 수 있도록 자율좌석제를 실시해 스마트 오피스 근무환경을 도입했다.

LIG넥스원은 올해 경영방침으로 ‘기술혁신, 지속성장, 사람중심’으로 정하고, 탄탄하고 확실한 성장 기반을 조성하고 우주항공, 수송드론 등의 미래사업에서 기술 우위를 높이고 빠르게 첨단화‧고도화되고 있는 방위산업 전 분야에 걸쳐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김지찬 대표는 “롯데월드타워로의 LIG넥스원 서울사무소 이전은 방위사업과 더불어 민수사업에서도 미래 신성장동력을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제2의 천궁-II 수출 신화를 재창조할 수 있는 K-방산의 글로벌 거점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young@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