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 현지생산·기술이전·공동개발 협력하기로
  • 이현수 LIG넥스원 해외사업부문장(좌)과 플로렌티나 미쿠(Florentina Micu) 롬암 사장(우)이 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뒷줄 좌측 임갑수 주 루마니아 한국 대사, 우측 플로린 마리안 스퍼타루(Florin Marian Spataru) 루마니아 경제산업부장관이 협정서 서명을 지켜보고 있다) ⓒLIG넥스원
    ▲ 이현수 LIG넥스원 해외사업부문장(좌)과 플로렌티나 미쿠(Florentina Micu) 롬암 사장(우)이 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뒷줄 좌측 임갑수 주 루마니아 한국 대사, 우측 플로린 마리안 스퍼타루(Florin Marian Spataru) 루마니아 경제산업부장관이 협정서 서명을 지켜보고 있다) ⓒLIG넥스원
    LIG넥스원은 루마니아의 국영 방산기업 롬암(ROMARM)과 대공미사일 분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양사는 앞으로 대공미사일 분야의 ▲현지생산 ▲기술이전 ▲공동개발 등에 대해 협력한다. 또한 양국 정부의 정책 기조에 맞춰 협력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루마니아 국방부 관계자는 "군의 전력증강을 위해선 안정적인 창정비가 필수인데 이를 충족할 수 있는 LIG넥스원의 현지생산 및 기술이전, 공동개발 제안은 서로 윈윈할 좋은 방안"이라고 말했다.

    루마니아 경제산업부 청사에서 열린 MOU 체결식에는 플로린 마리안 스퍼타루 루마니아 경제산업부 장관과 임갑수 주 루마니아 한국대사가 배석한 가운데 이현수 LIG넥스원 해외사업부문장과 플로렌티나 미쿠 롬암 사장이 서명했다.

    이현수 해외사업부문장은 "방산 협력에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양국 경제협력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산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해 최상의 방산 파트너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