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AI 강구영 사장, 우주항공청 설립 릴레이 챌린지 동참

우주항공청 조기설립 위한 릴레이 챌린지

입력 2022-11-23 14:29 | 수정 2022-11-23 15:47

▲ 강구영 사장이 지난 22일 '우주항공청 조기설립을 위한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한국항공우주산업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강구영 사장이 지난 22일 '우주항공청 조기설립을 위한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챌린지는 급변하는 세계시장에 대응하고 본격적인 항공우주 산업의 성장을 견인하기 위한 전담기구가 조속히 신설돼야 한다는 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박동식 사천시장부터 시작했다.

강 사장은 "장기적인 관점에서 일관되고 실효성 있는 정책과 합리적인 제도개선 등을 통해 국가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우주항공청이 조속히 신설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 사장은 박해영 경남도의회 건설소방위원장의 지목으로 참여해 우주항공청 조기설립을 지지했다. 다음 참여자는 조규일 진주시장과 정연길 한국세라믹기술원장을 챌린지 참가자로 지목했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