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롯데면세점, 국내 '3대 브랜드 평가'서 1위 수성

K-BPI·NBCI·NCSI 브랜드 평가 1위 수성고객 편의성 개선 및 쇼핑 서비스 향상 위한 노력 인정ESG 활동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기여

입력 2022-11-30 09:44 | 수정 2022-11-30 10:20

▲ ⓒ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이 국내 3대 브랜드 평가(K-BPI, NBCI, NCSI) 면세점 부문에서 모두 1위에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이달 발표된 ‘국가고객만족도(NCSI)’는 해당 기업 제품 또는 서비스를 이용한 경험이 있는 고객을 대상으로 이루어지는 브랜드 평가 지수다. 최근 6개월 이내에 해당 면세점을 방문해 100달러 이상의 상품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20세 이상 59세 이하의 고객을 대상으로 대면 조사가 이뤄졌다. 롯데면세점은 81점을 획득해 1위를 차지했다.

지난 3월 발표된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에서도 1위에 선정됐다. 15년 연속 1위로, 면세점 부문이 도입된 이후 매년 수상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9월에는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NBCI)’에서도 올해까지 9년 연속 수상했다.

올 한해 롯데면세점은 고객 편의성 개선 및 쇼핑 서비스 향상을 위해 ▲비회원 고객 1:1 문의 등록 기능 추가 ▲고객 접점 실무자 대상 서비스 개선 교육 실시 ▲명동본점 엘리베이터 증설 ▲해외점 직원 대상 영업 실무 가이드 배포 등을 진행했다.

또한 보세운송 전기차와 스마트 영수증을 도입하고 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 설비를 추가 착공하는 등 다양한 ESG 활동을 통해 사회적 가치 창출에 노력했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고객 쇼핑 편의성 향상을 위한 노력이 대외적으로 인정받게 돼 뜻깊다”라며 “앞으로도 고객 만족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고객에게 차별화된 쇼핑 경험 및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현우 기자 akg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