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SK바이오팜, 이동훈 사장 신규 선임

"글로벌 투자, 신사업 발굴과 혁신 통한 확장 전략"

입력 2022-12-01 15:55 | 수정 2022-12-01 15:55

▲ 이동훈 신임 사장 ⓒSK바이오팜

SK바이오팜은 이동훈 신임 사장을 선임하는 등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1일 밝혔다.

SK바이오팜은 전날 이사회를 개최하고 이동훈 SK㈜ 바이오 투자센터장을 SK바이오팜 및 미국 자회사인 SK라이프사이언스의 신임 사장으로 선임했다. 2017년부터 대표이사를 역임한 조정우 사장은 SK바이오팜의 성장 동력을 찾을 미래성장담당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또 최종길 SK㈜ 바이오 투자센터 임원을 글로벌 전략본부장으로 선임했다.

이 신임 사장은 글로벌 회계법인인 KPMG 및 제약사, SK㈜ 바이오 투자센터에서 근무하며 다수의 글로벌 신약 사업 개발과 글로벌 바이오 투자 및 딜을 수행했다.

SK㈜에서 재직하는 동안 '로이반트'와 공동으로 타깃 단백질 저해제 조인트벤처인 '프로테오반트(ProteoVant)'를 설립하고, 미래 성장 분야인 유전자 세포 치료제 분야로의 확장을 위해 프랑스의 유전자·세포치료제 위탁개발생산(CDMO) 기업 '이포스케시(Yposkesi)' 인수, 미국 필라델피아 소재 CBM(Center for Breakthrough Medicine) 투자 등 SK그룹의 글로벌 바이오 투자를 주도했다.

SK바이오팜은 이 신임 사장이 '파이낸셜 스토리'를 실행해 SK바이오팜의 글로벌 성장을 가속할 최적임자라고 설명했다. 또 그룹 관점의 전략 방향 제시와 멤버사 간 시너지 창출이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이 사장은 "SK그룹의 바이오 사업 핵심 성장동력인 SK바이오팜이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다하겠다"며 "적극적인 글로벌 투자, 신사업 발굴과 혁신을 통해 확장 전략을 구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정은 기자 jeso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