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효성, 서울 마포구 취약계층 1500세대에 '사랑의 김치' 전달

2007년부터 16년간 후원 지속

입력 2022-12-02 14:20 | 수정 2022-12-02 15:07

▲ 효성이 1일 마포구청에 관내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김장 김치를 전달했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좌), 이정원 효성 커뮤니케이션실장(우) ⓒ효성

효성은 서울 마포구청을 찾아 마포구 관내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김장 김치'를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효성이 후원한 김장 김치는 10kg씩 1500세대에 전달됐다. 효성은 2007년부터 16년간 김장 김치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효성은 울산중구시니어클럽을 통해 김장 김치를 구매함으로써 사회적 일자리를 창출하고 어르신의 사회 환원을 돕고 있다. 울산중구시니어클럽은 노인 일자리 지원 기관이다.

한편, 효성은 매년 마포구 주민을 대상으로 사랑의 생필품 나눔, 사랑의 쌀 나눔 등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달에는 마포구 따뜻한 겨울나기 성금 모금에 참여했다.
박소정 기자 sjp@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