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LGU+, 'U+tv' 와이파이 접속 'QR코드'로 척척

TV 화면 와이파이 연결 QR코드 생성UHD2/3/4·사운드바 블랙 셋톱 이용고객 적용

입력 2023-01-25 09:39 | 수정 2023-01-25 10:15
LG유플러스는 업계 최초로 U+tv에 QR코드 와이파이(WiFi) 접속 기능을 적용했다고 25일 밝혔다.

‘QR코드 와이파이 접속 기능’은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 카메라로 U+tv 화면 속 QR코드를 촬영하면 자동으로 홈 와이파이에 접속할 수 있는 기능이다.

UHD2·3·4 또는 사운드바 블랙 셋톱, 그리고 U+인터넷 와이파이6 공유기를 이용하는 고객은 리모컨에서 ‘옵션’ 버튼을 눌러 ‘와이파이 정보보기’ 메뉴에서 QR코드 와이파이 접속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와이파이5(구형 AP모델) 공유기도 올해 상반기 내에 서비스 지원을 위한 소프트웨어 원격 업데이트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는 여러 개의 공유기를 사용하는 댁내 와이파이 서비스 커버리지를 넓혀주는 이지메시 R2(EasyMesh Release 2)를 ‘기가 와이파이6’ 공유기에도 적용했다.

이지메시 R2는 네트워크 관리 및 제어 인증 표준기술로, 여러대의 공유기를 하나로 사용하는 경험을 제공하고 댁내 무선 커버리지를 넓혀준다. 다수의 무선 단말이 연결돼도 안정적으로 무선 성능이 나오도록 원활한 핸드오버를 제공하고, 단말을 재배치하는 기능이 제공된다. WFA(WiFi Alliance)의 이지메시 표준 기술을 당사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에 적용, 같은 표준을 지원하는 공유기와 호환 및 동기화가 가능하다.

송대원 LG유플러스 홈서비스개발Lab장(상무)은 “LG유플러스는 글로벌 무선 사업자 단체인 WBA(Wireless Broadband Alliance)에 가입해 와이파이 최신 기술동향을 반영하고 글로벌 전문가와의 협업을 강화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집안 어디서나 끊김 없는 이용환경을 만들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희강 기자 kpen84@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