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이마트, 정월대보름 대표 먹거리 '땅콩' 가격 잡았다

찹쌀·서리태·호두부터 건나물까지도매가 26% 오른 땅콩도 지난해 대비 6% 낮은 5980원에 선봬이마트 앱 연계 행사도… 상품 2만원 이상 구매 시 3000원 쿠폰 증정

입력 2023-01-26 06:00 | 수정 2023-01-26 06:00

▲ ⓒ이마트

이마트가 2월 5일 정월 대보름을 앞두고 오곡·부럼·건나물 등 관련 먹거리 할인 행사에 진행한다. 

26일 이마트에 따르면 오는 27일부터 2월 5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찹쌀·서리태·땅콩·호두 등 관련 상품들을 최대 39% 할인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찹쌀(4㎏)’를 9980원에, ‘국산 부럼 땅콩(250g)’을 5980원에 판매한다.‘유기농 찹쌀(2㎏)’은 신세계포인트 적용 시 5000원 할인된 7900원에 선보인다. ‘96시간 숙성된 서리태(500g)’와 ‘120시간 숙성한 팥(500)’도 25% 할인된 5980원에 판매한다.

이 외에도 ‘건취나물’, ‘건토란줄기’, ‘건곤드레’, ‘건고구마줄기’, ‘호박고지’, ‘건가지’ 등 건나물 7종은 3980원 균일가 행사를 진행한다.

이마트앱을 통한 정월 대보름 맞이 할인 쿠폰 증정 행사도 진행한다. 정월 대보름 행사 상품 2만원 이상 구매 시 사용 가능한 3000원 할인 쿠폰을 다운 받을 수 있다. 쿠폰 사용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모바일 이마트 금액권을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준비했다.

특히 땅콩의 경우 지난해 생산량 감소로 산지 시세가 크게 상승한 가운데, 이마트는 사전 기획과 대량 매입을 통해 오히려 지난해 정월 대보름 행사가보다 가격을 낮췄다고 강조했다. 

농산물유통정보(aTKAMIS)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일 기준 국산 땅콩 30㎏ 도매가는 43만5000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6% 인상했다.

이에 이마트는 지난해 추석 이후부터 협력사들과의 사전 기획을 통해 ‘국산 부럼 땅콩(250g)’을 2022년 정월 대보름 행사가격보다도 6% 낮은 5980원에 선보인다.

또한 지난해보다 시세가 내려간 찹쌀 등의 일부 주요 양곡 상품의 경우, 지난해 행사가보다 최대 25%까지 저렴하게 판매한다.
조현우 기자 akg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