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LG전자, '프로빔 프로젝터'로 해외 실내골프 시장 공략나서

美 올랜도 세계 최대 골프 전시회 'PGA쇼 2023' 첫 참가...전시관 조성프리미엄 상업용 프로젝터 'LG프로빔' 선봬고화질·대화면·내구성 갖춰 '스크린골프'에 최적

입력 2023-01-26 11:17 | 수정 2023-01-26 11:17

▲ 美 올랜도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골프 전시회 ‘PGA 쇼(PGA Show) 2023’에 LG전자 전시관. 마치 고급 주택의 실내 공간을 연상시키는 레지덴셜 존에서 모델이 실내 골프를 즐기는 모습. ⓒLG전자

LG전자가 프리미엄 상업용 프로젝터 'LG 프로빔(ProBeam)'을 앞세워 국내에 이어 해외 실내 골프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는 24일(현지시간)부터 나흘간 미국 올랜도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골프 전시회 'PGA 쇼(PGA Show) 2023'에 참가한다. LG전자가 골프 전시회에 참가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로 70회째 열리는 이 전시회는 미국프로골프협회(PGA)가 주관하며 전 세계 약 80개국 1000여 개 이상의 업체가 참가해 골프 관련 신기술과 제품을 선보인다.

LG전자는 스크린골프 시뮬레이터 제작 전문기업 케이골프(KGOLF)와 함께 공간 맞춤형 실내 골프 솔루션을 선보인다.

관람객들은 'LG 프로빔 레이저 4K'를 활용해 조성한 스크린골프 체험존에서 4K(3840×2160) 해상도의 선명한 고화질로 실감 나는 골프 라운딩 경험을 즐길 수 있다.

고급 주택의 실내 공간을 연상시키는 레지덴셜(residential)존에서는 LG 프로빔의 초대형 화면으로 스크린골프뿐만 아니라 홈 시네마도 즐길 수 있다.

전 세계적으로 골프 애호가들이 늘면서 스크린골프 수요도 지속 성장하고 있다. 미국골프재단(National Golf Foundation)에 따르면 지난 2021년 미국의 골프 인구는 약 3750만 명으로 이 중 약 3분의 1 이상이 스크린골프, 인도어연습장 등 야외 골프장 외 장소에서 골프를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스크린골프 관련 수요의 성장과 더불어 미국, 호주 등 단독주택이 대부분인 해외 시장에서는 주택 내 여유 공간에 실내 골프 전용 공간을 마련하는 경우도 늘고 있어 관련 시장은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스크린골프장에 설치하는 프로젝터는 화질, 밝기, 대화면 등 뛰어난 성능과 설치 및 유지, 관리 편의성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LG 프로빔 레이저 4K(모델명 BU53PST)는 최대 300형(대각선 약 7.6미터) 화면에 4K UHD 해상도를 지원한다. 밝기는 촛불 5000개를 동시에 켜는 것과 유사한 5000안시루멘(ANSI lumen)에 명암비가 300만 대 1에 달해 화질이 선명하다. 또 일반 램프보다 수명이 긴 레이저 광원을 탑재해 내구성도 뛰어나다.

LG전자는 '올포원(All For One)' 전략을 기반으로 다양한 솔루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하나의 히트 제품 뿐만 아니라 고해상도 프로젝터, 셀프 주문 키오스크, 고휘도 사이니지 등 다양한 제품과 원격 관제, 매장 관리 등 공간별 최적화된 솔루션을 모두 활용해 고객의 니즈를 완벽하게 만족시겠다는 각오다.

LG전자는 병원, 레지던스, 기업, 교육, 상업시설 등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된 맞춤형 솔루션을 지속 선보이고 있다.

최남규 LG전자 솔루션사업담당(상무)은 "비즈니스 공간뿐 아니라 일상 저변에서 활용할 수 있는 LG전자만의 차별화된 맞춤형 솔루션을 앞세워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지속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소희 기자 soy08@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