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CR 호주 등 5개 대회 타이어 독점공급기술력 입지 강화, 브랜드 가치 제고
  • ⓒ금호타이어
    ▲ ⓒ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가 2023 시즌부터 TCR시리즈 중 2개 지역 대회와 3개 국가 대회에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고 8일 밝혔다.

    TCR은 2015년 처음 출범한 양산차 기반 국제 모터스포츠 대회다. 경기는 FIA(국제자동차연맹)가 인증한 동일한 규정으로 운영한다. 현재 TCR 경기에 출전하는 차량은 글로벌 16개 브랜드의 25대이며, 모두 경주차 플랫폼 제조 기술에 대한 인증을 받은 상태다.

    TCR 시리즈에 출전하는 폭스바겐 골프 GTI TCR과 현대자동차 엘란트라 N TCR 등 모든 차량들은 레이싱 타이어 ‘엑스타 S700’과 ‘엑스타 W701’을 장착한다.

    금호타이어는 2022년부터 TCR 유럽을 비롯해 TCR 동유럽, TCR 덴마크, TCR 스페인에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며 기술력과 품질을 입증했다. 올해부터 5개 대회에 타이어를 추가 독점 공급하며 브랜드 가치를 높일 계획이다.

    윤장혁 금호타이어 G.마케팅담당 상무는 “금호타이어가 TCR 유럽에 이어 TCR 호주, TCR 남미 등 세계 최고 수준의 모터스포츠 대회의 파트너사로 참가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2022년부터 금호타이어가 독점 공급할 파트너로 선정되며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