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분해성 벌목용 기계톱 윤활유 '킥스 체인 바이오' 선봬국내 최초, 유채, 야자, 대두, 사탕수수 등 식물 원료 베이스오일 적용일정 시간이 지나면 땅속 미생물, 햇빛, 수분 등에 의해 대부분 자연적 분해
  • ⓒGS칼텍스
    ▲ ⓒGS칼텍스
    GS칼텍스의 윤활유 브랜드인 '킥스'(Kixx)가 바이오 기반 윤활유 제품군을 확대한다.

    19일 GS칼텍스에 따르면 구성 물질의 98%가 바이오 기반 물질로 이뤄진 식물 원료 베이스오일 기반의 고성능 생분해성 기계톱유(油) '킥스 체인 바이오'를 출시했다. 유채, 야자, 대두, 사탕수수 등에서 추출한 지방산을 이용해 만들어진 생분해성 윤활유다.

    신제품은 토양에서 분해되지 않는 일반 석유계 윤활유 제품과는 달리 일정 시간이 지나면 땅속 미생물, 햇빛, 수분 등에 의해 대부분 자연적으로 분해되는 특성이 있다.

    벌목 등에 사용되는 기계톱 제품의 특성상 기계톱유는 외부로 유출돼 흘러내리거나 톱밥이나 흙 등에 달라붙어 땅으로 흡수되는 경우가 많다. 이에 환경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는 제품이 필요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번에 출시된 킥스 체인 바이오는 지난해 11월 우수한 생분해성 등을 인정받아 유럽연합(EU)의 'EU 에코라벨' 인증을 받았다.

    또 지난해 7월에는 독일 산림작업·임업기술협회의 성능 평가 시험을 통과하며 마모 방지 기능 등 윤활유 제품 자체의 성능도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았다.

    회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탄소 저감에 기여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해 지속가능한 솔루션을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