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출 7461억원, 영업이익 219억원 국내사업, 식품서비스유통사업 호조가 성장 주도미국·일본법인 매출 확대 등으로 수익성 개선
  • ⓒ풀무원
    ▲ ⓒ풀무원
    풀무원이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219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55.2% 증가한 규모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7461억원으로 1.1% 감소했으며 당기순이익은 72억원으로 17.7% 줄었다.

    풀무원에 따르면 국내사업은 식품서비스유통사업이 급식, 컨세션, 휴게소 신규 수주 및 재계약을 통해 매출과 영업이익 성장을 주도했다.

    해외사업은 미국법인의 두부 및 아시안 누들 동반 성장과 물류비 안정화를 통해 매출 확대 및 영업이익 개선에 기여했으며, 일본법인도 두부바의 매출 호조와 판매가격 인상으로 수익성이 개선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