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수 여성인재 및 젊은 리더 전진 배치내부통제센터 신설 등 전략적 중요분야 강화
  • 신용보증기금 사옥 전경ⓒ신용보증기금 제공
    ▲ 신용보증기금 사옥 전경ⓒ신용보증기금 제공
    신용보증기금은 ‘2024년 상반기 정기인사’를 단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신보는 이번 정기인사를 통해 충분한 역량과 패기를 갖춘 젊고 유능한 리더들을 적극 등용, 본점 주요부서 및 영업 현장에 배치하고 정부 정책 추진 동력을 한층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글로벌 복합위기, 3高 현상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기업들에 대한 신속한 지원을 위해 지난해 12월 말 채용한 74명의 신입직원도 영업 현장에 빠르게 배치할 예정이다.

    한편 신보는 효율적인 경영환경 변화 대응을 위해 전략적 중요분야를 강화하고, 조직 운영의 효율성을 제고했다. 기존 ‘리스크관리실’을 ‘리스크준법실’로 확대 개편하고, ‘내부통제센터’를 신설해 내부통제 체계 구축과 자율적 통제문화 확산에 나섰으며, 혁신성장 분야 영위기업 지원 활성화를 위해 ‘신용보증부’ 내에 ‘혁신성장금융센터’와 8개 영업본부에 ‘혁신성장지원팀’도 설치했다.

    이외에도 신보는 이번 정기인사에서 역대 최대 규모인 18명의 여성 직원들을 팀장급 중간 관리자로 승진 임용하는 한편, 역량과 리더십이 뛰어난 여성 부서장 3명을 본점 주요 부서인 4.0창업부, 인프라보증부, 고객지원부에 배치하는 등 여성인재 육성과 양성평등 실천 노력에 앞장서고 있다. 

    최원목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고객의 어려움이 금융서비스의 출발점이 되고, 고객의 기대가 금융서비스의 지향점이어야 한다”며, “신보는 기업의 위기극복과 금융시장 안정을 뒷받침하고, 우리 경제의 역동적 혁신성장 생태계를 구축하는데 조직의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