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쌀 소비 기반 조성, 지역 상생협력 활동을 확대하기 위한 3자협약 추진평택미 활용한 쌀 베이커리 개발 및 제조, 평택시 쌀 원료 공급, 롯데마트서 판매우리쌀 모닝롤, 우리쌀 식빵, 우리쌀 카스텔라, 우리쌀 쉬폰 등 4종 출시
  • 27일 평택시청에서 평택시와 롯데마트와 진행한 평택미(米) 소비활성화 추진을 위한 제품 개발 및 판매 업무협약식에서 (오른쪽에서 다섯번째)김미강 SPC삼립 신성장베이커리 사업부 상무, (오른쪽에서 네번째)정장선 평택시장, (오른쪽에서 세번째)배효권 롯데마트 Deli부문 상무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SPC삼립
    ▲ 27일 평택시청에서 평택시와 롯데마트와 진행한 평택미(米) 소비활성화 추진을 위한 제품 개발 및 판매 업무협약식에서 (오른쪽에서 다섯번째)김미강 SPC삼립 신성장베이커리 사업부 상무, (오른쪽에서 네번째)정장선 평택시장, (오른쪽에서 세번째)배효권 롯데마트 Deli부문 상무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SPC삼립
    SPC삼립이 평택시청에서 평택시, 롯데마트와 평택미(米) 소비 활성화를 위한 제품 개발 및 판매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28일 SPC삼립에 따르면 이번 협약은 우리 쌀 소비 기반을 조성하고 건강한 제품을 선보여 지역 상생협력 활동을 확대하기 위해 3자협약으로 추진됐다.

    SPC삼립은 평택미(米)를 활용한 쌀 베이커리 개발 및 제조를 담당한다. 평택시는 우수 농가를 연결하여 쌀 원료를 공급하고, 롯데마트는 제품 유통 및 판매를 담당한다. 향후 쌀을 활용한 제품 라인과 판매 채널을 추가 확대할 계획이다.

    신제품 ‘우리쌀 모닝롤’과 ‘우리쌀 식빵’은 평택미(米)에 탕종법(밀가루에 따뜻한 물을 넣어 반죽하는 기법)을 적용해 쫄깃한 식감을 살렸다. 주종발효(전통 쌀 막걸리 발효 공법으로 추출한 효모)를 사용해 풍미를 올렸다.

    밀가루를 첨가하지 않고 100% 쌀가루를 사용해 쌀의 풍미를 살린 디저트 ‘우리쌀 카스테라’와 ‘우리쌀 쉬폰’도 선보였다. 신제품은 전국 롯데마트에 입점된 베이커리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SPC삼립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쌀 가공산업 육성 동참뿐 아니라 지역 원료를 활용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어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 쌀을 활용한 베이커리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