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철 시기 맞아 딸기 디저트에 대한 소비자 니즈 반영딸기 맛 살린 귀여운 비주얼 인기 요인기존 제품 5종 인기에 힘입어 신제품 3종 추가 출시
  • ‘마법의딸기 베이커리’ⓒSPC삼립
    ▲ ‘마법의딸기 베이커리’ⓒSPC삼립
    SPC삼립은 ‘마법의딸기 베이커리’가 출시 한달 만에 100만봉 판매를 돌파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 1월 말 출시한 ‘마법의딸기 베이커리’는 프리미엄 딸기청 브랜드 ‘마법의딸기’와 협업한 제품으로 타 신제품들의 평균 판매량 대비 2배 이상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딸기 제철 시기를 맞아 딸기 디저트에 대한 소비자 니즈를 반영해 딸기 고유의 달콤하고 상큼한 맛과 귀여운 비주얼을 강조한 제품을 선보인 것이 인기 요인인 것으로 분석된다.

    SPC삼립은 기존에 출시한 ‘마법의딸기 베이커리’ 5종 인기에 힘입어 신제품 3종을 추가 출시했다.

    신제품은 딸기 시트에 부드러운 우유 크림을 층층히 샌딩한 3단 케이크 ‘딸기라떼미니케익’, 달콤한 딸기우유 생크림을 넣은 핑크빛 슈 ‘딸기라떼슈’, 딸기 시트에 달콤한 딸기 크림을 가득 넣은 ‘상큼딸기파이’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