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동화약품 활명수, 배우 '서현진' 모델 발탁

입력 2016-07-25 10:32 | 수정 2016-07-25 10:35

▲ ⓒ동화약품


동화약품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된 드라마 '또 오해영'의 주인공인 배우 서현진을 활명수의 새로운 모델로 발탁했다고 25일 밝혔다.

서현진은 극 중에서 밝고 유쾌한 역할을 맡아 2030 세대 여성의 공감을 이끌며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다.

동화약품 관계자는 "답답한 속을 시원하게 하는 활명수와 서현진의 극 중 캐릭터가 부합해 활명수의 새 모델로 선정했다"며 "서현진의 건강하고 발랄한 이미지가 활명수의 주 커뮤니케이션 타깃인 2030 세대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동화약품은 서현진과 함께 "미인활명수"의 TV CF촬영을 시작으로 올 하반기 활명수 브랜드 알리기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미인활명수는 '오매'(매실로 만든 생약) 성분이 함유돼 소화불량뿐 아니라 불편한 장에도 유익한 도움을 준다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활명수는 1897년 처음 개발된 이래 일반의약품으로 약국에서 판매하는 활명수, 까스활명수-큐, 미인활명수와 편의점에서 판매하는 의약외품 까스活(활) 등 총 네 가지 제품이 생산되고 있다.

유은정 apple@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