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웅제약, 동전 파스 '페노스탑 플라즈마 미니' 출시

소염·진통 성분 '플루르비프로펜' 함유 고공 성장하는 파스 시장에 출사표 던져

입력 2016-08-04 13:15 | 수정 2016-08-04 13:38

▲ 대웅제약이 동전파스 '페노스탑 플라스타 미니'를 4일 출시했다.ⓒ대웅제약


대웅제약은 플루르비프로펜 성분이 함유된 동전 파스 '페노스탑 플라스타 미니'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강력한 소염, 진통 효과 성분인 ‘플루르비프로펜’이 적용된 파스 제품으로, 프라이머 기술을 적용해 냄새를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지름 2.8cm 크기의 동전파스 형태에 사방형 신축성 기술이 적용돼 손가락, 무릎 등 굴곡진 부위와 목, 어깨 등의 통증이 있는 국소 부위에도 부착이 편리하다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쿨 타입과 핫 타입 두 가지 제형으로 출시돼 소비자 증상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파스 등의 외형 첩부제 시장은 2016년 1분기 기준 약 800억원 규모로 추산되며 평균 8%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동전파스는 일본 제품의 유행과 소비자의 사용 편리성으로 치열한 시장 경쟁이 벌어지고 있으며 2015년 기준 약 50억원의 시장 규모를 형성하고 있다.
한아름 arhan@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