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거리에서 새로 태어나다' … DDP에서 전시&팝업스토어 개최

입력 2016-08-24 15:24 | 수정 2016-08-24 15:27


버려진 폐자원들을 유용하고 화려하게 새롭게 탄생시키는 업사이클 디자이너와 제품들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전시&팝업스토어 '거리에서 새로 태어나다'가 오는 26~28일 서울 동대문플라자(DDP) 살림터 1층에서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전시&판업스토어는 '수명이 끝난 줄 알았던 자원에 새로운 숨을 불어넣는 업사이클 디자이너 이야기'를 부제로 열린다. 업사이클링 사회적기업 터치포굿 업사이클 연구소와 한국업사이클디자인협회가 주관한다.

터치포굿, 세컨드비, 하이사이클, 클라우드잼, 에코파티메아리, 이스트인디고, 이보쇼&제주갑부, 리베르디, 리브리스, 이자인원오원, 바다보석, 혜, 오도아 등 국내 대표급 업사이클 디자이너 및 신생브랜드 13개 팀이 참여한다.

업사이클 디자이너로 살아가는 그들의 진솔한 이야기와 더불어 버려진 자원들이 새 활용되는 과정을 전시할 예정이다. 가방, 액세서리, 소품, 조명, 시계 등 다채로운 소재와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결합된 업사이클 작품을 판매하는 공간도 마련된다.

전시장에서 만난 업사이클 디자이너와 직접 소통하고 업사이클링 제품까지 만들어볼 수 있는 ‘특별 토크포굿’이 부대행사로 마련된다. 8개 브랜드가 참여하며 브랜드마다 2시간 가량의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무료로 진행되는 각 프로그램은 선착순 20명에 한하여 인터넷을 통해 사전 모집된다.

입장료는 무료이며, 오전 10시부터 저녁 7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유은정 apple@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