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철강협회 선재협의회, 수석부회장에 고려제강 이태준 사장 선임

입력 2016-09-26 16:48 | 수정 2016-09-26 17:31

▲ 한국철강협회 선재협의회는 9월 26일 그랜드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이사회 및 총회를 개최했다.ⓒ한국철강협회

 

한국철강협회 선재협의회가 수석 부회장을 선임하고, 업계 경쟁력 방안을 논의했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철강협회 선재협의회는 이날 오전 11시 그랜드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선재 및 가공업계 15개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이사회 및 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이사회는 고려제강 이태준 사장을 선재협의회 수석 부회장으로 선임했다. 또 중점 추진 사업을 점검하고 향후 선재 및 가공업계 경쟁력 향상을 위한 방안이 논의됐다.

 

최근 선재업계는 2차, 3차 가공제품의 수입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 저급 제품 범람이 우려되고 있다. 이에 협의회는 저급 수입재 퇴출을 위한 ‘선재 가공제품 품질 실태조사’, ‘건설용 선재 품질강화를 위한 제도개선’ 등에 더욱 힘쓰기로 했다. 동시에 선재 유통체계 조사 연구, 기술교류회 사업 등에 대해서도 논의하고 상호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한편 선재협의회는 국내 선재 생산 및 가공업계의 경쟁력 향상과 상호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2015년 3월 설립됐다. 고려제강, 동일산업, 동일제강, 만호제강, 영흥철강, 코스틸, 포스코, DSR제강, 포스코P&S 등 철강협회 회원사 9개사를 비롯해 선재가공업계 11개사 등 20개사가 참여하고 있다.

옥승욱 okdol99@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