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카카오 '멜론뮤직어워드' 1차 투표 참여자, 전년비 51% 늘어

코로나19에도 이용자 참여형 프로그램 강화 요인12월 2일부터 5일까지 4일간 'MMA WEEK' 진행

입력 2020-11-27 11:19 | 수정 2020-11-27 11:19

▲ ⓒ카카오

카카오의 뮤직플랫폼 멜론(Melon)이 진행하는 온라인·비대면 음악축제 'MMA 2020'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카카오는 'MMA 2020'의 1차 투표를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투표수와 일평균 방문자 수(UV)가 각각 51%, 38%씩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7일 밝혔다.

멜론은 지난 11일부터 20일까지 한 해 동안 멜론에서 큰 사랑을 받은 아티스트 10명(팀)을 의미하는 ‘TOP 10’ 아티스트 선정을 위한 1차 투표를 진행했다.

그 결과 김호중, 방탄소년단, 백예린, 백현(BAEKHYUN), 아이유, 오마이걸(OH MY GIRL), 임영웅, 지코, BLACKPINK, IZ*ONE(아이즈원)(가나다순 표기)를 MMA 2020(멜론뮤직어워드 2020)의 TOP10으로 발표한 바 있다.

이번 투표율 상승 요인은 사회적 거리두기 속에서도 아티스트에 대한 팬들의 애정과 MMA 2020의 이용자 참여형 프로그램, 색다르게 찾아 올 MMA 2020 행사에 대한 기대감 때문이라 게 카카오 측 설명이다.

멜론 관계자는 "보내주신 응원에 힘입어 아티스트와 팬의 거리를 좁히고 다양한 음악 취향을 발견할 수 있는 한 주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MMA 2020은 12월 2일부터 5일까지 온라인·비대면으로 4일간 'MMA WEEK'로 진행된다. 멜론은 MMA WEEK 동안 콘셉트 'Stay Closer in Music'에 맞춰 사전 이벤트, 사전 공연, 메인 공연, 특별 영상 등 비대면 음악 축제에 맞는 다채롭고 흥미로운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엄주연 기자 ejy0211@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