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SSG랜더스, 올해 144경기 이상 할 것”

정 부회장, 야구단 SSG 랜더스에 강한 애정 과시“우리가 굽히는 유일한 대상은 고객과 야구팬 뿐”꿈이 현실이 되는 야구단을 만들겠다 포부 밝혀

입력 2021-03-30 18:43 | 수정 2021-03-30 18:44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구단주)가 야구단 SSG 랜더스에 대한 강한 애정과 자신감을 보였다. 

정 부회장은 30일 오후 서울 웨스턴 조선호텔에서 열린 SSG 랜더스 창단식에서 “SSG 랜더스가 올해 144경기 이상 할 것 같은 강한 느낌 받는다”며 “마지막 한경기까지 여러분과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올해 신세계그룹 신년사에서 언급한 불요불굴(不撓不屈)을 언급하며 “우리가 굽히는 유일한 대상은 고객이며 SSG랜더스에게는 야구 팬이 될 것”이라며 “한마음으로 고객과 팬을 위해 광적으로 집중한다면 꿈이 현실이 되는 야구단을 만들 것이라고 확신하다”고 강조했다.

정 부회장은 또 “여러분 만나보니 노리미트 어메이징(no limit amazing) 랜더스라는 우리 캐치프레이즈가 꿈이 아니라 현실이라는 확신이 든다”며 “신세계는 여러분 도전에 든든한 조력자 될 것을 말씀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신세계그룹은 SSG 랜더스의 창단식을 통해 마스코트 ‘랜디’와 응원가, 유니폼을 공개했다. 
강필성 기자 feel@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