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삼성전자, 베트남 직원 대상 백신 접종 시작

삼성전자 등 계열사 3곳 1만5천명 대상베트남 중앙정부 제공 AZ 백신

입력 2021-06-02 14:02 | 수정 2021-06-02 15:01

▲ ⓒ뉴데일리 DB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베트남에서 재확산된 가운데 삼성전자가  현지 공장 직원들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

2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전날부터 박닌성 소재 계열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이 실시됐다.

박닌성에 위치한 삼성 인력은 삼성전자 휴대폰 공장 2만여명, 삼성디스플레이 3만5000여명, 삼성SDI 2400여명이다.

이 중 이번 접종 대상은 1만5000명이다. 백신은 베트남 정부에서 제공하는 아스트라제네카(AZ)다.

삼성전자 측은 박닌성에서 기업별로 백신량을 할당했다고 설명했다.

현지의 한국 협력업체들도 인원 수에 비례해 백신을 제공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우선 생산라인의 현지인 직원들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며 "한국인 주재원들로부터도 접종 신청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성진 기자 ls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