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SKT AI '누구', KB국민은행 간편뱅킹앱 적용

AI 뱅킹 서비스 업무 협약 체결기존에 없던 새로운 금융 경험 제공

입력 2021-08-26 09:48 | 수정 2021-08-26 09:48
SK텔레콤은 자사의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NUGU)’를 기반으로 KB국민은행의 간편뱅킹앱 ‘리브(Liiv)’에 AI 뱅킹 서비스를 개발한다고 26일 밝혔다.

SK텔레콤과 KB국민은행은 26일 서울 중구 을지로에 위치한 SKT 본사(SK-T타워)에서 ‘인공지능 누구 기반 AI뱅킹 서비스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뱅킹앱인 KB국민은행의 ‘리브’를 Z세대 특화 금융 플랫폼으로 고도화해 고객에게 기존에 없던 새로운 금융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SK텔레콤은 ‘누구’를 기반으로 ‘리브’앱에 잔액조회나 송금 등 음성을 통한 금융 서비스는 물론 ▲날씨 ▲감성대화 ▲백과사전 등 누구의 다양한 AI 서비스를 적용할 예정이다.

특히 SK텔레콤 ‘리브’ 앱만을 위한 별도의 음성호출 명령어와 TTS 보이스를 적용해 앱 서비스에 캐릭터적 정체성 및 개성을 부여했다. 고객들이 ‘리브’앱 서비스에 좀 더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타사 앱이나 서비스에 ‘누구’를 적용할 수 있도록 지난 2019년부터 ‘누구’의 SDK(Software Development Kit)를 공개하고 있다.

‘누구’ SDK는 다양한 니즈를 가진 제조업체 및 개발자들이 보다 손쉽게 자신의 서비스와 상품에 ‘누구’ 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는 개발도구다. SK텔레콤은 이번 KB국민은행과의 협력 외에도 ▲NH올원뱅크 ▲듣는 교과서·수능 ▲머핀트럭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자와 협업을 진행한 바 있다.

SK텔레콤은 앞으로도 은행 뿐 아니라 카드·페이 등 금융 영역 전반의 사업자들과 협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유영상 SK텔레콤 MNO사업대표는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사업자와의 협업을 통해 ‘누구’ 생태계를 지속적으로 넓혀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신희강 기자 kpen84@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