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신한은행, CEO 주관 ESG 경영위원회 신설

입력 2021-08-30 15:04 | 수정 2021-08-30 15:12

▲ 30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화상회의로 진행된 ‘제 1차 ESG 경영위원회’에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이 참석했다.ⓒ신한은행

신한은행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실행력 강화를 위해 의사결정체계를 확립하고자 ‘ESG 경영위원회’를 신설하고 ‘제 1차 ESG 경영위원회’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ESG 경영위원회는 경영진으로 구성된 최고경영자(CEO) 주관 ESG 협의체로 은행의 ESG 전략과 추진 계획을 수립하고 사업그룹별 협업을 논의하며 ESG 정책과 사업에 대해 최종 결의하는 역할을 한다.

화상회의로 진행된 제 1차 ESG 경영위원회에서는 하반기 ESG 경영 전략을 논의하고 구체적인 ESG 관련 사업의 실행 계획을 수립했다. ESG 경영을 위해 추구해야 할 지향점과 목표 수준을 설정하고자 국내외 다양한 ESG 평가지표를 참고해 자체적으로 ESG 경영을 진단했다.

앞으로 신한은행은 ESG 경영위원회를 중심으로 신한금융지주의 ESG 주요 활동인 ▲환경(E) 관점의 탄소중립금융 ‘Zero Carbon Drive’ ▲사회(S) 관점의 스타트업 육성과 금융 소외 계층에 대한 지원 ▲거버넌스(G) 관점의 ‘사회적 가치측정 모델(SVMF)에 발맞춰 ESG 경영을 실천할 계획이다.

이나리 기자 nalleehappy@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