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카뱅, 이용자 1700만명 돌파… 신규 절반은 ‘40대 이상’

국민 3명 중 1명은 카뱅, 50대 이상도 16%

입력 2021-09-23 15:25 | 수정 2021-09-23 15:27

▲ ⓒ카카오뱅크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의 이용자가 1700만명을 돌파하며 전체 국민의 33%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들어서는 40대 이상 중장년층과 중저신용 고객들도 빠른 속도로 늘고 있다. 

23일 카카오뱅크는 지난 8월 말 기준 계좌개설 고객 수가 1502만 명, 서비스 이용 고객 수는 215만 명으로 총 고객 수가 1717만 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2017년 7월 27일 서비스 시작을 기준으로 환산하면 8초마다 1명이 카카오뱅크에 가입한 셈이다. 

고객 기반 역시 전 연령층으로 확대되고 있다.

2017년 7월과 2021년 8월 기준 연령별 계좌 개설 고객 비중을 살펴보면, 40대 비중은 21%에서 24%로, 50대 이상 비중은 9%에서 16%로 확대되는 등 전 연령층을 대상으로 고객 기반이 다변화되고 있다.

모임통장과 카카오뱅크 mini,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서비스, 증권사 주식계좌 서비스 등의 출시에 힘입어 10대와 50대 이상 연령층의 고객 유입이 더욱 강화되고 있다. 

중장년층의 경우 최근 선보인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서비스나 ▲증권사 주식계좌 서비스 등 유용한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계좌를 개설하는 고객이 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카카오뱅크의 요구불 예금 잔액도 고객당 149만원(8월 기준)으로 2017년말 대비 134% 증가했고, 계좌이체 금액은 31조5000억원(8월말 기준)으로 2017년말 대비 1332% 늘어났다.
이나리 기자 nalleehappy@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