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T, TWC와 '클라우드형 컨택센터' 사업화 맞손

AI컨택센터 시장 조기 선점CCaaS 사업화 및 마케팅 협력 진행 예정KT의 AI 기술과 TWC의 옴니채널 솔루션 결합

입력 2021-09-29 09:22 | 수정 2021-09-29 10:08

▲ ⓒKT

KT가 28일 서울 송파구 KT송파빌딩에서 AI통합상담솔루션 전문 기업 더화이트커뮤니케이션(이하 TWC)과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형 컨택센터(이하 CCaaS: Contact Center as a Service)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CCaaS란 물리적인 컨택센터 시스템을 구축하지 않고 컨택센터의 모든 인프라, 시스템, 애플리케이션들을 네트워크를 통해 클라우드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TWC는 AI 고객응대 솔루션을 서비스하는 전문 스타트업이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AI컨택센터 시장 조기 선점을 위한 CCaaS 기반의 비즈니스 창출 ▲양사 솔루션과 서비스 기반의 AI컨택센터 신규 사업 모델 발굴 ▲신규 서비스 사업을 위한 상품기획 및 마케팅 협력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컨택센터를 새로 도입하기 원하는 고객에게 초기 구축 비용 없이 빠르게 시스템을 제공하고 안정성 높은 관리로 비즈니스 연속성을 보장할 수 있다. 또한 보이스봇과 같은 AI기술과 다양한 상담 채널을 하나로 통합하는 옴니채널 기술을 적용해 컨택센터 효율화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최준기 KT AI·BigData 사업본부장 상무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KT의 다양한 AI 솔루션을 CCaaS 형태로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KT가 보유한 AI와 빅데이터 기술이 컨택센터 운영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과 비즈니스 혁신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준 기자 kimd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