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정광열 삼성전자 부사장, 강원도 신임 경제부지사 내정

입력 2022-06-28 17:46 | 수정 2022-06-28 17:46

▲ 정광열 신임 강원 경제부지사ⓒ연합뉴스

김진태 강원도지사 당선인은 신임 경제부지사로 정광열 삼성전자 부사장을 내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정 경제부지사 내정자는 춘천 출신으로 춘천고와 육군사관학교 전자계산학과를 졸업했다. 1993년 삼성중공업에 입사해 업무팀 및 홍보팀과 그룹 전략실 홍보팀, 삼성전자 온라인홍보그룹 파트장,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컨텐츠그룹 상무, 삼성전자 반도체 부문 팀장(전무)을 거쳐 삼성전자 부사장 겸 삼성언론재단 상임이사직을 맡고 있다.

그는 삼성그룹 구조조정본부에 근무할 당시 종이 결재와 서명 문화를 없애고 24시간 내 결재하지 않으면 자동결재가 진행되는 획기적인 결재문화를 도입하는 등 혁신 경영가로 평가받는다.

특히 반도체 산업에 대한 세간의 오해를 불식시키기 위해 2020년 삼성전자 반도체 기흥과 화성 사업장에서 인근 오산천에 수달이 서식하고 있는 것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반도체 사업장의 친환경 이미지 제고 및 지역주민들과 상생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신임 경제부지사는 오는 7월 1일 자로 임명될 예정이다.

조재범 기자 jbcho@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