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동서발전, 딥윈드오프쇼어와 국내 해상풍력 공동개발

전남에 1GW급 해상풍력 발전사업 추진"대용량 해상풍력 발전사업 협력기반 마련"

입력 2022-06-29 14:17 | 수정 2022-06-29 14:42

▲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과 쿤트 바스보튼 윈드오프쇼어 대표이사가 '국내 해상풍력 공동개발·기술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동서발전

한국동서발전(사장 김영문)이 노르웨이 글로벌 해상풍력 개발·운영 기업인 딥윈드오프쇼어와 국내 해상풍력 발전사업 공동개발을 추진한다.

동서발전은 29일 울산 중구 동서발전 본사에서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과 쿤트 바스보튼 윈드오프쇼어 대표이사가 '국내 해상풍력 공동개발·기술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전남지역에 1GW 규모의 해상풍력 발전사업 공동개발에 나서며, 향후 국내 다른 지역으로도 고정식·부유식 해상풍력사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동서발전은 대용량 해상풍력 발전사업의 협력기반을 마련하고, 국내 해상풍력 공동개발 초기단계부터 참여해 개발·건설·운영의 전 주기 전문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은 "해상풍력사업은 조선, 철강 등 연관 산업을 견인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신규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딥윈드오프쇼어와의 성공적인 공동사업 추진과 지속적인 협력으로 국내 풍력산업 육성과 지역산업의 상생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희정 기자 hjlee@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