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금호건설, 충북 사곡리마을 노후주택 리모델링 지원

2014년 1사1촌 결연…혈압측정기 기부

입력 2022-09-05 13:48 | 수정 2022-09-05 13:56

▲ 금호건설이 충북 사곡리마을에 기부한 혈압측정기를 마을 주민들이 함께 사용해보고 있다.ⓒ금호건설

금호건설은 충북 증평군 증평읍 사곡리마을을 찾아 노후주택 1세대의 리모델링을 지원하고, 마을회관에 혈압측정기를 기부했다고 5일 밝혔다.

이 회사는 2014년 충북 사곡리마을과 1사1촌 결연을 맺었다. 이후 연 1회 사곡리마을 내 노후화된 건물의 리모델링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임직원들의 참여를 바탕으로 연 2회 마을을 방문해 일손을 돕는 등 지속적인 교류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일손돕기 봉사활동과 노후주택 리모델링 지원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2020년 이후 일시 중단됐다가 올해 리모델링 지원을 먼저 재개했다.

회사 측은 노후주택 리모델링이 완료된 지난 1일 사곡리마을을 방문해 준공 상황을 최종 점검하고, 마을 주민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마을회관에 혈압측정기를 기부했다.  

이번 리모델링 지원은 사곡리마을 내 독거노인 가정의 노후주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노후화됐던 기존 주택은 안방 난방배관 누수 보수와 창호공사 및 각종 몰딩공사 등을 통해 안락한 주거공간으로 탈바꿈했다. 

회사 관계자는 "1사1촌 결연을 통한 지원활동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안을 검토해 지속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회사는 매년 사곡리마을에서 직접 수확한 농산물을 구입해오고 있다. 

2021년에는 '온기 가득 쌀' 기부행사를 열어 서울 종로구청 및 종로구 소재 청암지역아동센터에 사곡리마을에서 구매한 쌀 550포대를 기부하기도 했다. 
박정환 기자 pjh85@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