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LIG넥스원, ESG 평가서 3년연속 ‘종합 A등급’ 획득

“단기적‧정량적 지표 의존않고 비재무적 성과에 집중한 결과”

입력 2022-12-01 10:01 | 수정 2022-12-01 10:51

▲ ⓒLIG넥스원

LIG넥스원이 국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평가기관인 한국ESG기준원(KCGS)의 2022년 ESG 평가에서 E 부문 A등급, S 부문 A+등급, G 부문 A등급을 받아 3년 연속 ‘종합 A등급’을 획득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ESG기준원은 올해 974개 국내 상장사를 대상으로 ESG 수준을 7단계(S, A+, A, B+, B, C, D)로 분류해 등급을 부여했다. 

평가 모형 개정의 영향으로 경영체계 고도화를 이루지 못한 기업들의 등급이 전반적으로 하락하는 경향을 보였으나 LIG넥스원은 3년 연속 종합 A등급을 획득했다.

LIG넥스원은 환경경영시스템에 관한 국제표준인 ‘ISO 14001’ 인증과 안전보건경영시스템에 관한 국제표준인 ‘ISO 45001’ 인증을 획득하는 등 환경 및 보건에 관한 ISO 경영관리체계 강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신한은행과 100억원 규모의 ESG경영 지원 상생펀드를 추가 조성하고, 방위산업에 특화된 사회공헌 활동 전담 조직 운영과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LIG넥스원은 지배구조의 선진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기업지배구조헌장’을 제정하고 ESG위원회 설치로 이사회 차원에서 ESG 리스크를 관리하기 위한 경영체계를 구축하는 등 모든 이해관계자들의 상호소통까지 포함하는 포괄적 개념의 프로세스 구축에도 힘쓰고 있다.

한편, LIG넥스원은 ESG 평가 및 데이터 분석기관인 서스틴베스트가 발표한 ‘2022 하반기 ESG 평가’에서 방산업계 중 유일하게 최고 등급인 ‘AA 등급’을 획득했다. 

서스틴베스트는 매년 1000여 개 상장기업에 대해 ESG 관리 수준 평가를 진행하고 있으며, 평과 결과는 연기금, 자산운용사 등 주요 기관투자자들의 투자 결정에 활용되고 있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기업의 단기적, 정량적 지표에만 의존하지 않고 비재무적 성과에 집중한 노력들이 좋은 평가를 받게 된 것 같다”며 “ESG경영 문화 확산을 통해 지속가능경영이 사회전반에 자리잡을 수 있도록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가영 기자 young@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