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10일부터 주 3회(수·금·일) 운항
  • ⓒ에어부산
    ▲ ⓒ에어부산
    에어부산이 국내 항공사 최초로 부산~마쓰야마 정기편을 운항한다고 16일 밝혔다.

    에어부산은 오는 11월10일부터 부산~마쓰야마 노선에 주 3회(수·금·일) 신규 취항한다. 이번 마쓰야마 취항으로 에어부산은 부산에서 일본 주요 4대 섬인 ▲혼슈(도쿄·오사카), ▲큐슈(후쿠오카) ▲홋카이도(삿포로) ▲시코쿠(마쓰야마)를 모두 운항하게 된다.

    부산~마쓰야마 노선 운항 스케줄은 김해국제공항에서 오후 3시15분에 출발해 마쓰야마 공항에 오후 4시20분에 도착하며, 귀국 편은 현지 공항에서 오후 5시20분에 출발해 김해국제공항에 오후 6시30분에 도착한다. 비행시간은 약 1시간10분이 소요되며 220석 규모의 A321-200 항공기가 투입된다.

    에어부산은 올해 도야마, 미야자키 등 일본 소도시 부정기편을 운항해왔다. 최근 한국인의 일본 여행 트렌드가 대도시 유명 관광지에서 지역 소도시로 변화됨에 따라 이번 마쓰야마 정기편 취항을 결정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부산 지역에서 출발하는 여행객들이 환승 없이 주요 지역을 여행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여행객들의 편의 제고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