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복 기원’ 각종 설날 콘텐츠 풍성민속놀이 체험존서 대형 윷놀이, 제기차기 등 이벤트판다 가족 다채롭게 경험할 수 있는 ’바오 하우스’도 오픈
  • ⓒ에버랜드
    ▲ ⓒ에버랜드
    에버랜드가 올해 설 연휴를 앞두고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했다.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는 오는 9일부터 이어지는 설 연휴 기간에 스페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에버랜드가 위치한 용인시를 상징하는 용 캐릭터인 '조아용'과 함께 하는 설날 콘텐츠가 펼쳐진다. 에버랜드 라이브 나비체험관과 카니발 광장에서 증정하는 새해 복 기원 캐릭터 카드에는 조아용, 레니, 라라 등 귀여운 캐릭터 이미지와 함께 건강, 행복, 사랑, 용기, 재물 등 새해 복을 기원하는 다양한 메시지가 랜덤으로 적혀있어 올 한 해 나의 운세를 재미 삼아 점쳐 볼 수 있다.

    민속놀이 체험존에서는 매일 오전 11시30분부터 오후 5시까지 대형 윷놀이, 팽이, 제기차기 등 다양한 민속놀이 도구가 비치돼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한복을 입은 레니와 라라, 조아용 캐릭터가 손님들과 사진을 찍는 캐릭터 포토타임은 매일 3회씩 진행된다. 전통 간식인 가래떡 구이부터 떡꼬치 어묵, 녹차 등 다양한 먹거리를 선보이는 설날 푸드트럭도 운영된다.

    오는 8~11일 매일 저녁에는 영상·음향·레이저 등 화려한 특수효과와 함께 수천 발의 불꽃이 밤하늘을 수놓는 스페셜 멀티미디어쇼 '에버토피아'가 펼쳐진다.

    푸바오, 루이바오, 후이바오 등 실제 판다를 만날 수 있는 '판다월드'와 12m 높이의 초대형 판다 조형물 '자이언트 바오'에 이어 지난 1월 20일 '바오 하우스'가 오픈하며 판다 가족을 더욱 다채롭게 경험할 수 있다.

    캐리비안 베이의 겨울 부캐 '윈터 스파 캐비'에는 야외 어드벤처풀 지역의 편백나무(히노끼) 스파존, 550m 전 구간이 확대 운영되는 유수풀 등이 마련된다. 캐리비안 베이를 방문한 고객은 당일 오후 3시 30분부터 에버랜드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