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LG 'G5' 출시 일주일 앞두고 대규모 '체험-문화행사' 열어

'가로수길-타임스퀘어-코엑스' 등에 체험존 'LG 플레이그라운드' 마련복합 문화체험 공간 확대 운영…"공연-팬미팅-파티 등 다양한 문화행사 진행"

입력 2016-03-24 09:55 | 수정 2016-03-24 11:01

▲ 서울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에 마련된 'LG 플레이그라운드@가로수길' 모습. ⓒ뉴데일리 윤진우 기자


LG전자가 차세대 프리미엄 스마트폰 G5의 출시를 일주일 앞두고 대대적인 고객 참여행사를 진행한다. G5와 프렌즈를 직접 만져보고 경험할 수 있는 대규모 체험공간을 마련해 G5 판매 촉진에 기여하겠다는 의지다.

LG전자는 25일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 영등포 타임스퀘어를 시작으로 26일 여의도 IFC, 삼성동 코엑스, 31일 판교와 신촌 현대백화점에 'LG 플레이그라운드'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특히 신사동 가로수길에 있는 체험공간을 'LG 플레이그라운드@가로수길'로 명명하고 복합 문화체험 공간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LG전자는 내달 24일까지 한 달간 LG 플레이그라운드@가로수길에서 공연·팬미팅·파티·컬쳐 클래스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진행한다.

더불어 LG전자는 G5 출시에 맞춰 오는 31일 서울 강남에 있는 '옥타콘' 클럽에서 G5 런칭파티 'Dream Players with G5 & Friends'를 개최한다.  tvN 방송 프로그램 'Dream Players'의 런칭과 함께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유명 연예인의 다양한 공연과 G5 체험존 등으로 구성된다.

조준호 LG전자 MC사업본부장(사장)은 "G5는 출시를 기념해 고객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행사와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LG전자의 근본적인 변화에 많은 분들이 공감할 수 있을 것"이라 말했다.

윤진우 jiinwoo@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