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LG이노텍 반도체 기판, '대통령 표창' 수상

이광태 PS생산담당, 산업기술진흥 유공자로 선정반도체 기판 산업의 경쟁력 향상 기여기술 혁신으로 통신용 반도체 기판 글로벌 1위 달성

입력 2021-11-17 10:01 | 수정 2021-11-17 11:03

▲ 이광태 LG이노텍 PS생산담당. ⓒLG이노텍

LG이노텍은 '2021 대한민국 산업기술 R&D 대전' 행사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대한민국 산업기술 R&D 대전'은 산업통상자원부 주최로 연구기관, 기업 등이 참여해 혁신기술 및 제품개발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다.

이날 열린 시상식에서 이광태 LG이노텍 PS(패키지용 기판)생산담당은 반도체 기판 산업의 국가 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공로로 '산업기술진흥 유공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이 담당은 1999년 LG전자에 입사해 기판개발 및 생산기술 업무를 맡았다. 2008년부터 LG이노텍 기판소재사업부의 개발, 생산 분야를 두루 거치며 신기술 및 신공법 개발과 생산성 혁신을 이끌어왔다.

특히 이 담당은 통신용 반도체 기판에 독자적인 코어리스 공법, 기판 정합 기술 및 표면 처리 기술, 방열 공법 등을 새롭게 적용했다.

이를 통해 세계에서 가장 얇으면서도 신호손실량을 최대 70%가량 줄인 제품 개발에 성공하며, LG이노텍의 통신용 반도체 기판이 글로벌 1위를 달성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또 업계 최초로 제품 검사 공정에 AI 딥러닝을 적용해 생산성을 대폭 향상시킨 것은 물론, 제품 불량률을 절반 수준으로 낮췄다. 물류 자동화, 빅데이터 기술 등을 반도체 기판 제조 공정에 적극 도입해 스마트 팩토리도 구축했다.

이와 함께 해외 의존도가 높았던 반도체 기판의 핵심 원재료, 도금 및 패턴 형성용 약품, 생산 설비 등을 국산화해 관련 산업의 기술력 확보와 성장에 이바지했다.

이광태 담당은 "이번 수상으로 LG이노텍의 반도체 기판 사업 성과와 경쟁력을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기술 및 생산성 혁신으로 고객을 감동시킬 수 있는 차별화 제품을 지속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성진 기자 lsj@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